신학교 사역자들 석사공부하러 출발 프린트   
오베드로  Email [2019-07-09 07:33:30]  HIT : 179  
2019년 7월 5일, 금요일 새벽에 신학교 사역자 4명이 급행배를 타고 마나우스로 출발하였다. 논스톱으로 24시간 달려서 마나우스에 도착하고, 마나우스에서 비행기 타고 4시간 날아서 브라질 동남쪽에 위치한 벨로 오리존찌까지 갔다. 고속버스 갈아타고 5시간 더 달려서 드디어 CEM 신학교(http://www.cem.org.br/novo/)가 위치한 비쇼쟈 도시에 도착했다.
오늘 부터 시작한 선교학 석사과정은 3년 과정으로 일년에 두번, 총 6번 집중강의로 진행된다. 
레오나르도, 질베르또, 엘리오도로, 제랄도 (사진 순서 좌에서 우) 전도사님들, 공부 잘 할 수 있도록 기도부탁드립니다.

Na sexta-feira, 5 de julho de 2019, quatro obreiros do IBARNE partiram para Manaus em um barco expresso no início da manhã. Deslizaram pelo Rio Negro por 24 horas sem parar até Manaus, zarparam no final do dia em diração ao Belo Horizonte, e lá embarcaram numa viagem rodoviária de 5 horas com destino a Viçosa, onde fica o seminário da CEM - 

Centro Evangélico de Missões 

(http://www.cem.org.br/novo/). Enfrentaram esta longa viagem para iniciaremo estudo de Mestrado em Missiologia.
O curs,o que começou hoje, tem duração de 3 anos, dividido em 6 módulos intensivos, oferecidos nos meses de julho e janeiro. 
Por favor, orem pelos evangelistas Eliodoro, Geraldo, Gilberto e Leonardo para que possam desfrutar deste momento de crescimento intelectual e espiritual. 
     
     1413. 2019년 4월 선교편지